첫줄 사랑하고 존경하는 울 엄마 …

첫줄
사랑하고 존경하는 울 엄마 생신
동생은 예쁜 파이케익을 준비하고
나는 눈꼽도 안떼고 소고기미역국과 맛난 아침밥을 준비했다.
젊고 예쁜 엄마가 벌써 50세가 되셨다니
내 엄마 아빠 사랑하고 존경합니다.
언제나 지금처럼 건강하셨으면 좋겠습니당♡

부모님 생신상 생신 선물 아침 미역국 돼지주물럭 갈비 역시 현금선물 최고 사랑

Bookmark the permalink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